저희가 처음에 이곳으로 이사를 왔을때 딸이 새로운 학교에서 새로운 친구들을 잘 사귈수 있을까 걱정을 많이 했어요.

 

더군다나 이 학교는 아시안이 많지 않은(6%) 학교라걱정을 많이 했는데

 

아이의 같은 반에서 한국 친구를 사귀게 되어 얼마나 기뻤는지 몰라요. 

 

그런데 더 좋았던것은 알고보니 이 한국 친구가 저희 이웃인거에요. 저희 집에서 걸어서 2분 거리에 살아요!

 

저희 딸은 혼혈이지만 엄마인 제가 한국인이라 딸도 자기는 한국사람이라고 생각해요.

 

물론 한국말도 잘 하고요 ^^

 

그래서 그런지 딸도 자연스럽게 한국 친구를 선호 하는거 같아요.

 

 

 

아무튼 이번주는 학교에서 부모님-선생님 회의 parent-teacher conference 가 있어

 

 학교가 매일 12:20에 끝나고 12:30이면 아이가 집에 옵니다. 

 

딸의 한국 친구는 부모님이 일을 하셔서 제가 이번주만 학교 끝나고 2시간 정도를 맡아주기로 했어요.

 

맡아준다기 보다 아이들끼리 매일 놀수 있어 제가 더 좋네요 ^^   

 

 

 

매일 같이 놀 생각에 너무 행복해하는 아이들~

 

 

학교 끝나고 우리 패스트 푸드 먹으러 갈까? 하고 물었는데 둘다 싫다네요 ㅋㅋ

 

솔직히 나 편하자고 한말인데 ㅋ

 

알았다 엄마가 요리해주마!! 

 

집에 있는 스파게티 면으로 Chow-mein(스파게티 면으로 야끼소바도 만들수 있어요)을 해주기로 했어요~

 

 

 

면이 끓는 동안 야채를 썰어 놓고요~

 

 

 

 

2인분 기준: 

 

 야채를 먼저 올리브 오일 2 tbsp, 소금 약간에 볶은 다음 익은 면을 넣고 간장 1 tbsp,

 

굴소스 1 tbsp 만 넣고 잘 섞일 때까지 볶으면 땡!

 

 

 

 

 

제가 사진 몇장 찍자니까 수줍어 하는 아이들 ㅎㅎ

 

학교에서 모자 날 Hat Day 라고 귀여운 모자까지 썼습니다~

 

잘먹고 잘놀다 하루가 다 간 어제~

 

 

 

 

다음날....

 

엄마는 아침부터 잔소리~

 

침대정리 하는거 오늘도 또 안했네 또 안했어ㅋㅋㅋㅋ 

 

딸아 1분밖에 안걸린다고 매일 말하지 않니 내가?

 

엄마한테 걸렸으니 바로 정리 들어감.. ^^

 

 

그것봐 1분도 안걸렸지?

 

무슨일이 있어도 아침엔 침대정리와 화장실 정리는 해놓고 나와야 한다고 생각하는 나와 남편.......

 

외동이라고 엄마가 해주는 법 없음~ 

 

 

 

침대 정리를 하고 학교 가기전~

 

오늘은 Crazy Socks Day 라서 양말을 짝짝이로 신기로 함~

 

 

 

학교 끝나고 오늘도 12:30부터 노는 날~

예쁜 인형들 하나씩 안고 있는 모습이 귀여워 찰칵~

 

 

오늘은 떡볶이를 해줬어요~

 

 

떡볶이 2 그릇을 먹고 과일도 먹은 아이들~

 

 

이나이 땐 잘먹고 잘노는게 최고~

 

 

 

 

내일 또 놀자 친구야 ^^

                                                                        

설정

트랙백

댓글

  • 『방쌤』 2014.11.01 02:41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볕이 따뜻안 집에서의 행복해보이는
    오후시간이네요~
    거긴 지금 낮일래나요???ㅎ
    한국의 아이들과는 다른 일상이 오랫만에 신선하게 다가오네요~^^

    • countrylane Countrylane 2014.11.01 07:41 신고 수정/삭제

      지금 오후에요 한국은 이제 아침이겠네요^^

      아이들 데리고 집에와서 점심, 간식 다 먹이고, 치우고 이제야 앉아서 커피 한잔 하고 있습니다 :)

      한국은 초등학생들도 많이 바쁘죠?
      여기는 시골이라 아이들이 자유가 많아요 ㅋ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 The 노라 2014.11.26 09:53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어머나~ 걸어서 2분거리에 이렇게 좋은 친구가 있다니 정말 좋네요. 따님이 즐겁겠어요. 거기에 Countrylane님의 이 진수성찬까지... 크아~

    저희도 스파게티면으로 차우메인 비슷하게 해먹는데 요게 간단하면서 참 맛있어요. Countrylane님 사진보니까 그게 막 땡기네요. ㅎㅎㅎ 떡볶이도 이렇게 맛있게 해주시니 따님 친구가 매일 놀러오고 싶겠어요. 떡볶이의 비쥬얼은 너무너무 좋아요. 츄릅~! ^^*

    • countrylane Countrylane 2014.11.26 15:07 신고 수정/삭제

      저희 커뮤니티 안에서 동양 사람들을 본적이 없는데 정말 가깝게 사는걸 알게되서 얼마나 반가웠는지 몰라요. 같은 반이라 더더욱 좋고요,
      아이들의 우정이 평생 가면 좋겠어요:)

      진수성찬이요? 칭찬 해주시니 기분 좋아요. 감사합니다:)
      노라님네도 스파게티 면으로 차우메인 만드셨군요 ㅎㅎ
      저는 차우메인인지 야끼소바인지 뭐가 뭔지 모르겠고 그냥 막 만들어요 내맘대로요 ㅋ
      아이친구가 다 잘먹어서 얼마나 이쁜지 몰라요. 아이들이 떡볶이를 먹는거 보면 저 어렸을때 생각을 하면서 흐믓해지고, 요즘 아이를 보면 자꾸 저 어렸을때가 생각이나요. 다들 그렇겠죠? ^^

                                                            

1. 야채 야끼소바/ chow mein (야끼소바 소스를 안쓰고 면만 썼어요).

 

맛은 chow mein :)

 

집에서 키운 셀러리는 땅콩 버터랑 환상 궁합 ^^

 

아빠랑 딸이 같이 만든 라이스 크리스피 과자~

 

 

 

 

 

작지만 이쁜 셀러리는 향이 와우~~~~

 

셀러리는 씨가 발아될때까지 오래 걸리지만 키우긴 너무 쉬워요.

 

 물이 많이 필요한 채소라 물만 자주 주시면 됩니다.

 

캘리포니아는 물이 부족해서 물을 아껴쓰는라 텃밭에 물을 이틀에 한번씩 주고있어요.

 

 

2. 아이가 좋아하는 당근 김밥과 오이 피망 김밥 

 

쿠키를 트레이더 조에서 샀는데 정말 달아요!

 

제가 단걸 좋아하는데도 이건 너무 달더라구요.

 

그래서 다신 안 살듯 :(

 

Warning:  정말 달아요!!!  (비추)

 

 

당근/ 야채 김밥은 액티비티 가기전에 빨리 만들어 줄수있어 자주 해주는 간식.

 

 

3. 딸이 좋아하는 케일볶음을 얹인 두부전

 

올해의 마지막인  텃밭 토마토

 

딸이 좋아하는 초코파이도 싸줬어요.

 

 

 

 

4. 동그랑땡 처럼 생긴 밥전은 볶음밥을 모양내서 전으로 부치면 됩니다.

  

아스파라거스는 철인지 너무 맛나요! 

 

 extra virgin olive oil, 소금, 후추를 버무리고 미니오븐에서 살짝 구우면 되요.

 

 

                                                                        

설정

트랙백

댓글

  • The 노라 2015.02.03 09:02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진짜 음식 깔끔하고 이쁘게 그리고 영양 챙겨서 잘 싸주신다~!
    따님이 음식 먹으면서 엄마의 정성도 느끼고 옆에서 같이 먹는 친구들도.... 부럽다! 그럴것 같아요.
    Countrylane님 도시락 사진을 쭉 보니까 제가 배가 막 고파져요.... 간식 먹으러 부엌에 갑니다! ㅋㅋ

    Profile 이미지가 바뀌였네요. Vegetable Garden의 상추가 색색으로 너무 이뻐요. ^^*

    • countrylane Countrylane 2015.02.04 03:04 신고 수정/삭제

      딸이 고기를 안좋아하니 건강하게 싸줄려고 매일 노력해요. 다행이도 야채는 좋아하네요 ㅎㅎ
      딸 학교 친구들은 5학년이라서 그런지 엄마가 도시락을 싸주는 친구들이 한명도 없대요, 다 본인들이 샌드위치로 싸온다네요.
      제 딸은 샌드위치를 싫어해요, 피넛버터 샌드위치도 싫어하는 애에요.
      샌드위치라도 좋아한다면 지가 싸면 좋을텐데 ㅋㅋ 편식이 좀 심한거 같아요 ㅠ

      프로필 사진을 저의 예전 주말농장 사진으로 바꿨어요 ㅎㅎ
      제가 제일 좋아하는 사진들이 아마 텃밭 사진들이 아닐까 싶어요 ㅋ
      예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

  • 만두라면 2015.04.05 06:12 답글 | 수정/삭제 | ADDR

    도시락 사진들을 보니 다양하게 잘 싸주시는 것 같아요. 저희 애 학교는 견과류와 해산물 종류는 알레르기 때문에 절대 가져오지 말라고 수시로 당부해요. 전 김밥도 싸주고 싶고, 더 간단하게^^ 땅콩버터도 발라서 보내주고 싶은데 말이예요. 그래서 제가 하는 건 초코크림 샌드위치랑 햄샌드위치, 어쩌다가 그 전날 저녁에 먹고 남은 파스타 밖에 없어요. 도시락책을 사긴했는데, 그게 잘 따라하게 되질 않더라구요.ㅠ

    • countrylane Countrylane 2015.04.05 09:56 신고 수정/삭제

      땅콩버터는 가끔 귀찮을때 샌드위치 싸주면 좋겠구만, 안타깝네요 ㅠ
      물론 알러지가 심각한 문제라서 뭐라고 할수 없지만요..
      저는 딸이 고기를 안좋아해서 어쩔수없이 싸는거에요.
      그런데 이것도 중학생이 되는 9월부턴 안쌀려구요.
      고학년 아이들은 다들 본인들이 알아서 싸온대요..
      저희 딸만 너무 티나게 stand out 하는것도 안좋은거 같아서 내년부턴 아이보고 알아서 도시락 싸가라고 벌써 얘기 했어요.

      만두라면님은 그정도로 신경을 써주시는게 정말 잘 하고계신거 같아요 :)
      너무 걱정마세요, 그리고 화이팅입니다! ^^